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22 16:23

  • 뉴스
  • 경기뉴스
  • 뉴스 > 경기뉴스

‘금메달 1위’ 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도 대표단, 30일 해단

기사입력 2018-10-30 13:12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도가 제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서 가장 많은 금메달을 차지한 도 대표 선수단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경기도는 30일 오전 수원 노보텔앰배서더 호텔에서 선수, 선수가족, 지도교사, 경기도 및 경기도 교육청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 경기도 선수단 해단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10월 5~12일 여수엑스포 등 전남지역 6개 경기장에서 열린 이번 제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자동차정비 등 50개 직종 1,845명의 선수가 참가해 경쟁을 펼쳤다.


경기도 대표팀은 50개 전 직종에 162명의 선수가 출전해 금메달 8개, 은메달 10개, 동메달 13개 등 88명이 입상, 최종 점수 1,657점을 획득해 준우승(전국 2위)을 차지했다.


특히 금메달 수상자 수의 경우 종합 1위 경북보다 2명이 더 많은 8명이 수상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전국 17개 지자체 중 1위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번 전국대회 금·은·동메달 등 입상자에게는 최대 1,200만원의 상금, 해당직종 산업기사 실기시험 면제, 기능장려 지원 후원업체인 삼성전자·삼성중공업·현대중공업 등 대기업 취업기회 부여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또한, 직종별 금·은메달 입상자는 2017년 전국대회의 금·은메달 입상자와 함께 국가대표 선발전 경쟁에 참여해 2019년 러시아(카잔)에서 개최되는 제45회 국제기능올림픽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기회도 갖게 된다.


박덕순 경기도 노동일자리정책관은 “전국대회 준우승, 금메달 1위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둔 여러분들의 노고에 격려의 박수를 보낸다”며 “기능인들이 4차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인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심을 갖고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 선수단은 그간 전국 지자체 중 가장 많은 총 20회의 전국대회 종합우승을 차지했으며, 최근 10년간 종합우승 6회, 준우승 3회, 3위 1회를 차지하는 등 명실상부한 기술최강 경기도의 위상을 자랑해왔다.

 

 

장병옥 기자

 

상기 기사는 포털사이트 daum(뉴스-안산), 가장 빠른 뉴스로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안산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제보 :
kyunsik@hanmail.net
※ 저작권자 ⓒ 안산인터넷뉴스-서부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범식 (kyunsik@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