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6-18 15:10

  • 뉴스
  • 경기뉴스
  • 뉴스 > 경기뉴스

경기도 특사경, 21일까지추석 성수식품 집중 단속

기사입력 2018-09-11 14:00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특사경)이 11일부터 21일까지 추석 전후로 소비가 많은 명절 성수식품 유통‧판매 행위 단속에 나선다.


조사대상은 도내 270여개 추석 성수식품용 수산물과 축산물 제조‧가공 업소, 추석 제수용 음식 제조업소 등이다.


경기도 특사경은 앞서 지난달 20일부터 이들 업소에 대한 1차 단속을 실시한 결과 중량 부풀리기, 원산지 속이기 등의 위법사항이 적발돼 단속기간을 이달 21일까지 연장하고 단속대상도 추석 제수용 음식, 선물용 음식까지 확대했다고 밝혔다.


주요 단속사항은 ▲ 유통기한 위․변조 ▲ 유통기한 경과 재료로 제품 제조․가공 ▲ 인체 위해 식품 제조․가공․유통 ▲ 원산지를 속여서 파는 행위 등이다. 이번 단속을 통해 적발된 업체는 물론 불법에 가담한 거래처도 가담 정도에 따라 강력하게 처벌할 예정이다.


특사경은 특히 단속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단속반의 신분을 밝히고 수거하는 방식과 신분을 밝히지 않고 유상으로 제품을 구매한 후 위법여부를 조사하는 방식을 병행 실시할 예정이다.


이병우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명절 특수를 노려 불량식품 유통‧판매 등 위법행위를 통해 이익을 얻으려는 사람들 때문에 도민의 건강이 위협받고 있다” 면서 “불법으로 이익을 얻는 사람들이 없도록 끝까지 추적해 안전한 먹거리가 정착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장병옥 기자

 

상기 기사는 포털사이트 daum(뉴스-안산), 가장 빠른 뉴스로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안산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제보 :
kyunsik@hanmail.net
※ 저작권자 ⓒ 안산인터넷뉴스-서부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범식 (kyunsik@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