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4 17:22

  • 뉴스
  • 안산뉴스
  • 뉴스 > 안산뉴스

안산시,“종이팩·폐건전지 가져오면 생활용품으로 바꿔줍니다”

기사입력 2019-03-11 16:29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안산시는 폐자원의 재활용 촉진 및 유해 중금속으로 인한 환경오염 예방을 위하여 종이팩과 폐건전지를 생활용품으로 바꿔주는 폐자원 교환사업을 실시한다.

 

지난해 안산시는 폐자원 교환사업으로 종이팩 60,220kg, 폐건전지 32,805kg 수거해 재활용했다.

 

종이팩과 폐건전지를 가까운 동 행정복지센터로 가져오면 종이팩은 1kg당 화장지 1, 폐건전지는 20개당 새 건전지 2개로 바꿀 수 있다. 단 종이팩의 종류는 우유팩, 두유팩, 쥬스팩, 소주팩 등이며, 교환 시 물로 씻어 건조한 상태여야 된다.

 

종이팩은 주원료인 천연펄프를 전량 수입에 의존하기 때문에 분리배출 되면 환보호뿐만 아니라 외화절약에도 기여할 수 있으며, 폐건전지 또한 무심코 버려지면 유해 중금속으로 인해 각종 환경오염을 발생시킬 수 있지만 분리배출 되면 철, 아연, 니켈 등 유용한 금속자원을 회수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종이팩 및 폐건전지 교환사업이 자원 재활용과 환경오염 예방뿐만 아니라 외화절약 등 일석삼조의 효과가 있는 만큼 시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도윤 기자

 

상기 기사는 포털사이트 daum(뉴스-안산), 가장 빠른 뉴스로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안산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제보 :
kyunsik@hanmail.net
※ 저작권자ⓒ안산인터넷뉴스-서부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범식 (kyunsik@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