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25 14:00

  • 뉴스
  • 안산뉴스
  • 뉴스 > 안산뉴스

경기도 안산시, 매력 관광도시로 뜬다

기사입력 2019-01-31 16:19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2019 올해의 관광도시 안산

 

안산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19 올해의 관광도시 사업 선정됨에 따라 올해와 내년 적극적인 관광 마케팅을 추진하겠다고 31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올해의 관광도시사업은 관광 잠재력이 큰 도시선정, 관광콘텐츠 개발과 환경 개선, 홍보·마케팅 등에 3년간 국비를 지원해 해당 도시를 매력적인 관광지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안산은 서해안 갯벌, 대부해솔길 생태 트레킹, 염전, 유리공예, 종이공예, 도예, 승마, 요트 등 독특하고 차별화된 생태자원을 보유해 관광도시로 발전할 수 있는 은 잠재력을 갖고 있다는 평가다.

 

지난 201412월 정부로부터 대한민국 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 2017년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관광 국제회의(ESTC)를 개최했고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 연속 해양관광도시 부문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으며, 지난10에는 대부도갯벌이 람사르습지로 등록되는 등 관광도시로서 위상을 높여가고 있다.

 

지난해 10월에는 제12018 안산 김홍도축제를 개최했다. 단원 김홍도는 18세기 영정조 시대 안산에서 표암 강세황 선생으로부터 그림 수업을 받았고 이후 도화서 화원이 되어 어진화가 성했으며 풍속화, 산수화, 신선도 등 탁월한 기량으로 세계적 화가 반열에 오른 안산을 대표하는 인문자산이다.

 

김홍도축제를 계기로 지난해 약 7만여 명이 화랑유원지를 찾았으며 김홍도 그림에 나타난 풍속을 중심으로 김홍도 마을을 조성, 관람객의 이목을 끌었고 해학을 주제로 김홍도 마당극을 기획공연하는 등 다양하고 이색적인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또한, 지난해 생태탐방 명품코스 대부해솔길을 알린데 이어 올 상반기에는 안산갈대습지를 중심으로 탐방객의 이용편의를 증진해 생태관광 명소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올해는 ‘2019 올해의 관광도시 선포’, ‘2019 안산 김홍도축제개최, ‘2020 안산문의 해사업 등을 추진해 나가면서 TV라디오SNS 온라인 홍보 등 공격적인 관광마케팅을 진행해 관광도시 안산의 이미지를 높여간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관광도시 사업을 철저히 준비하여 풍부한 생태자원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관광도시로 도약 하겠다고 밝혔다.

 

 

윤성민 기자

 

 

상기 기사는 포털사이트 daum(뉴스-안산), 가장 빠른 뉴스로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안산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제보 :
kyunsik@hanmail.net
※ 저작권자ⓒ안산인터넷뉴스-서부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범식 (kyunsik@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