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6-19 17:08

  • 뉴스
  • 안산뉴스
  • 뉴스 > 안산뉴스

내년 ‘지역서점 바로대출제’ 확대

기사입력 2018-12-28 13:08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안산시 중앙도서관은 지난 27‘2019년 지역서점 바로대출제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관내 6개 서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존 4개 서점 외에 2개 서점이 추가 협약을 체결해, 안산시 지역서점인 대동서적, 안산문고, 원곡서점, 한가람문고, 모모책방, 토닥토닥괜찮아 6곳에서 시민이 보다 쉽게 지역서점 바로대출제를 이용 할 수 있게 됐다.

 

지역서점 바로대출제는 시민들이 도서관에서 소장하지 않은 도서를 도서관에 오지 않고 가까운 서점에서 바로 대출하고 반납하는 제도로 원하는 도서를 기다리지 않고 신속하게 이용할 수 있다는데 큰 장점이 있다.

 

지역서점 바로대출제는 지난 2년간 시범운영을 거쳐 2018년부터 도서관회원 모두를 대상으로 확대 운영해 시민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내년에는 신규서점 2개소가 추가돼 사업이 더 활성화 될 것으로 전망된다.

 

최경호 중앙도서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책을 읽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관내 서점을 자주 찾는 계기를 마련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9년도 지역서점 바로대출제 서비스는 1월 중 실시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중앙도서관 홈페이지(lib.ansan.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성민 기자

 

상기 기사는 포털사이트 daum(뉴스-안산), 가장 빠른 뉴스로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안산인터넷뉴스는 공공기관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중심의 운영체제로 언론의 자유를 중시합니다. 시민의 눈과 귀로 함께 만드는 언론이 되겠습니다.
제보 :
kyunsik@hanmail.net
※ 저작권자 ⓒ 안산인터넷뉴스-서부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범식 (kyunsik@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